닫기

우리들 병원소개Since 1982, 세계적인 척추 전문 병원

우리들을 선택한 사람들

세상은 빠르게 변화하고 의료기술 또한 진화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변하지 않는 것은 우리들병원 의료진들이 가지고 있는 환자를 향한 진심입니다. 사랑과 터치를 실현하는 우리들은 고도의 의술 뿐만 아니라 인간의 내면을 어루만져주며, 국내와 전 세계 환자의 척추건강을 위해 한 발 더 다가서고 있습니다. 전 세계 수 많은 사람들이 우리들병원을 찾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프랑스 환자 - 프랑수아 비아 님] – 프랑스에서 해결 못한 35년 요통, 한국서 새 삶
등록일시|2021-10-30 11:06:25


<프랑스 프랑수아 비아 인터뷰 영상>




프랑스 남부 알프스 샤모니에서 수 십 년간 스키 강사로 지낸 프랑수아 비아(57∙샤모니 골프클럽 재무이사)씨는 
35년 전 스키를 타다 허리를 다친 후 지금까지 고생 중이다.

병원에서는 딱히 수술을 할 상황도 아니니 정 못 참겠으면 진통제 먹고 물리치료나 받고 
너무 힘들면 안정을 취하라는 얘기만 들었을 뿐 근본적인 치료를 받아본 적이 없다.

비아씨는 "의사들은 수술을 해야 할 상황인지 아닌지만 체크했다"며
"그들은 내 삶의 질에 대해서는 전혀 관심이 없는 듯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다 올해 초 한국의 LPGA 선수 중 한 명이 허리 시술을 받고
별 무리 없이 다시 골프채를 잡는 것을 보고 수소문 끝에 우리들병원을 찾았다.
기사 더 보러가기